본문 바로가기

A컷

지안, 사랑스러운 둘째 딸 박지안 ^^* 더보기
꽃, 이안 꽃보다 이쁜 내딸. 사랑해 ^^ 더보기
아빠가 찍어준 만삭사진. 우리 사랑하는 첫째 이안이 만삭사진. 더보기
서울의 아침 강남 한복판에서 맞는 서울의 아침. 더보기
떠나고 싶다. 제주도로. 제주도의 바다색을 보면 내 입은 '제주도 푸른밤'노래를 부르게 된다.떠나요 둘이서 모든 것 훌훌 버리고 제주도 푸른 밤 그 별 아래이제는 더 이상 얽매이긴 우리 싫어요신문에 티비에 월급봉투에아파트 담벼락보다는 바달 볼 수 있는창문이 좋아요 낑깡밭 일구고 감귤도 우리 둘이 가꿔봐요 정말로 그대가외롭다고 느껴진다면 떠나요 제주도 푸른 밤 하늘 아래로떠나요 둘이서 힘들게 별로 없어요제주도 푸른 밤 그 별 아래그 동안 우리는 오랫 동안 지쳤잖아요술집에 카페에 많은 사람에도시의 침묵 보다는 바다의 속삭임이 좋아요신혼 부부 밀려와 똑 같은 사진 찍기 구경하며정말로 그대가 재미없다 느껴진다면 떠나요제주도 푸르메가 살고 있는 곳 더보기
내가 다니는 직장의 겨울풍경. 사진을 잘 찍는 다는 이유로 직장에서 직장 내 자연 풍경의 사계를 담아야 한다는 책임이 주어졌습니다. 제 카메라를 들고 가서 찍었어야 했는데 회사 공용카메라로 촬영해서 쪼금 아쉽기도 합니다. "겨울이 되면 다시 찍으면 되지" 라고 생각을 했었는데 겨울이 지나고 봄이 지나고 여름에나 되어 이 사진을 작업하다보니.. 지금은 없어진 테니스장도 보여서 쪼금은 아쉽기도 합니다.다시 찍을 수 없는 풍경이니깐요. 더보기
순간.. 더보기
푸켓의 새벽바다 더보기